2002년 <여섯 개의 시선>으로 시작된 국가인권위원회(이하 인권위)의 인권영화프로젝트를 통해 제작된 총 5편의 영화가 4월 13일부터 16일까지 5일간 서울, 대전, 광주, 부산의 6개 예술영화전용관에서 릴레이로 상영됩니다.

우리는 인권위에서 제작된 5편의 영화를 통하여 그동안 바라보지 못했던 탈북자, 외국인 노동자, 장애우, 청소년, 동성애자, 여성들이 처한 대한민국의 인권 상황을 되돌아보고 반성할 수 있는 기회를 가질 수 있었습니다. 한국예술영화관협회는 앞으로도 이런 영화들이 지속적으로 제작되어 극장에서 많은 관객들이 인권감수성을 높일 수 있기를 희망하는 마음에서 "별별시선들!" 상영회를 개최하게 되었습니다. 아직 이 5편의 영화를 보지 못하셨거나, 다시 한 번 보고 싶으셨던 관객분들에게는 이번 상영회가 소중한 기회가 될 것으로 생각됩니다. 

한국예술영화관협회 및 소속 극장들은 인권위의 축소 때문이 아니라, 다양한 삶을 인정하고 받아들이는 사회가 되어 더 이상 인권영화가 만들어 지지 않아도 되는 그 날이 오기를 희망하며, "별별시선들!" 상영회가 작은 보탬이 되기를 바랍니다.

이번 인권위 인권영화프로젝트 릴레이 무료 상영회 "별별시선들!"은 한국예술영화관협회가 주최하며, 상영작 프린트는 인권위의 협조를 받아 이루어졌습니다.


○ 참여극장
서울 : 시네마 상상마당, 스폰지하우스 중앙, 필름포럼
지역 : 대전아트시네마, 광주극장, 부산 국도&가람예술관

○ 상영요금 : 무료

○ "별별 시선들!" 상영작

<여섯 개의 시선> 2003, 35mm, 110분
그녀의 무게(임순례),  그 남자의 事情(정재은),  대륙횡단(여균동),
신비한 영어나라(박진표), 얼굴값(박광수), 믿거나 말거나, 찬드라의 경우(박찬욱)

<다섯 개의 시선> 2005, 35mm, 112분
언니가 이해하셔야 돼요(박경희), 남자니까 아시잖아요?(류승완), 배낭을 멘 소년(정지우),
고마운 사람(장진), 종로, 겨울(김동원)

<세 번째 시선> 2006, 35mm, 106분
잠수왕 무하마드(정윤철), 소녀가 사라졌다(김현필), 험난한 인생(노동석),
당신과 나 사이(이미연), BomBomBomb(김곡, 김선), 나 어떡해(홍기선)

<별별이야기> 2005, 35mm, 72분, 애니메이션
낮잠(유진희), 동물농장(권오성), 그 여자네 집(김준, 박윤경, 이진석, 장형윤, 정연주),
육다골대녀(이애림), 자전거 여행(이성강), 사람이 되어라(박재동)

<별별이야기2 - 여섯 빛깔 무지개> 2007, 35mm, 95분, 애니메이션
세 번째 소원(안동희, 류정우), 아주까리(홍덕표), 아기가 생겼어요(이홍수, 이홍민),
샤방 샤방 샤랄라(권미정), 메리 골라스마스(정민), 거짓말(박용제)


○ 인권위 인권영화프로젝트 릴레이 무료상영회 "별별시선들!" 극장별 상영일정

상 영 일
상 영 관
상 영 작
상영 시간
13일(월)
시네마 상상마당
<별별이야기>
18:20
<세번째 시선>
(이현승 감독 무대인사)
20:00
14일(화)
필름포럼
<여섯개의 시선>
14:20
<다섯개의 시선>
18:10
15일(수)
스폰지하우스 중앙
<여섯개의 시선>
20:40
광주극장
<여섯개의 시선>
17:30
<다섯개의 시선>
19:40
16일(목)
대전아트시네마
<세번째시선>
15:00
<별별이야기2>
17:00
17일(금)
부산 국도&가람예술관
<여섯개의 시선>
13:00
<다섯개의 시선>
15:00
<별별이야기>
17:00
<별별이야기2>
16:30
<세번째시선>
20:10



Posted by 다아크