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계에서 가장 섹시한 아기 샤일로

아빠 브래드 피트와 동반 출연

- 다코타 패닝 동생 엘르 패닝도 눈길!-

 


2 12일 개봉하는 <벤자민 버튼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에서 브래드 피트가 딸 샤일로와 함께 출연해 눈길을 끈다. 또한 세계적인 아역배우 다코타 패닝의 동생 엘르 패닝 역시 주요 배역으로 등장해 영화는 미래스타들의 모습을 먼저 확인할 수 있는 장()이 될 듯하다.

 

브린젤리나 커플의 사랑스러운 딸 샤일로

아빠와 함께 세계 관객들에게 인사 드려요!



2006년 브래드 피트와 안젤리나 졸리 커플 사이에서 태어난 샤일로는 부모의 명성 덕분에 태어나자마자 세계적으로 주목 받는 아기 스타이다. 부드러운 금발머리에 아빠의 눈, 엄마의 입술을 쏙 빼 닮아 세계에서 가장 섹시한 아기라는 별명을 얻었다. 브래드 피트는 그 동안 샤일로가 언론에 노출되는 것을 최대한 자제했지만 우연한 계기로 딸과 함께 출연하게 되었다. 원래 출연을 약속한 아기가 울음을 멈추지 않아 마침 촬영장에 있던 샤일로가 대타로 출연하게 된 것. 덕분에 많은 팬들에게 잠시나만 스크린을 통해 얼굴을 보여주게 되었다. 샤일로는 영화 속에서 아빠 브래드 피트가 분한 벤자민 버튼의 딸로 등장한다.

 

연기천재 다코타 패닝의 동생 엘르 패닝

언니의 명성보단 연기력으로 승부해요!



영화 속, 브래드 피트의 연인 케이트 블란쳇의 어린 시절로 등장하는 아역배우 역시 주목 할 것. 새하얀 피부, 신비로운 빨간 머리, 깊은 듯 영롱한 회색 빛 눈동자가 예사롭지 않은 이 배우는 바로 연기천재 다코타 패닝의 친 동생 엘르 패닝이다. 3살 때 <아이엠 샘>에서 다코타 패닝의 아역으로 영화계에 데뷔한 올해 나이 11세의 아역 배우. <데디 데이 캐어>와 역시 브래드 피트와 케이트 블란쳇과 함께한 <바벨>로 영 아티스트 어워드 후보에 오르는 등 언니 못지 않은 재능을 과시한다. <벤자민 버튼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에서도 역시 관객들을 매료시킬 예정이다.

 

<벤자민 버튼의 시간은 거꾸로 간다> 80세의 나이로 태어나 시간을 거꾸로 거슬러 올라가며 점점 젊어지는 벤자민 버튼(브래드 피트)이 사랑하는 여자 데이지(케이트 블란쳇)와 평생의 시간이 어긋나게 되는 슬프고 신비로운 사랑을 그린 판타지 멜로드라마.

믿을 수 없을 만큼 대단한 작품””놓치면 평생을 후회할 작품이라는 평을 받으며 연초 시상될 각종 영화상 주요 부문 후보에 오른 최고의 화제작이다. <위대한 개츠비> F. 스콧 피츠제럴드의 단편을 원작으로 <포레스트 검프>로 아카데미 각본상을 수상한 에릭 로스가 각본을 맡고 <세븐><파이트 클럽> 데이빗 핀처가 메가폰을 잡았다. 브래드 피트를 비롯, 케이트 블란쳇, 틸타 스윈튼, 줄리아 오몬드 등ㄹ; 출연한다. 국내 2 12일 개봉한다.




Posted by 다아크

댓글을 달아 주세요

  1. 전단지박사 2009.01.11 00:54  댓글주소  수정/삭제  댓글쓰기

    잘 보구 갑니다 시간 되시면 제 카페도 들려 주세요 → http://cafe.daum.net/ppp
    ]8