감각적인 포스터와 예고편 대공개


감성 로드무비
<단지 유령일 뿐> 3 19일 개봉!

 



낯선 여행지에서 겪는 청춘들의 방황과 갈망을 장대한 영상미와 섬세한 심리묘사로 담아낸 감성 로드무비 <단지 유령일 뿐>3 19, 개봉을 앞두고 감각적인 포스터와 예고편을 공개했다.

 

유리 파편처럼 흩어진 청춘들의 자화상 <단지 유령일 뿐> 포스터 공개

영화 <단지 유령일 뿐>의 포스터는 그랜트캐니언부터 아이슬란드, 이태리 베니스, 자메이카 그리고 독일의 베를린까지 각국을 여행하는 주인공들의 파편화된 자화상을 포스터에 담아냈다. 영화 속 스틸 사진을 각기 다른 사이즈로 이어 붙인 포스터는 마치 유리 조각처럼 흩어진 젊은 세대들의 방황과 갈망을 상징한다. 각각의 여행지로 떠나는 인물들의 이유는 저마다 다르지만 여행을 통해 평소 갈망하던 무언가를 꿈꾼다는 점에서 공통점을 갖고 있으며 여행을 통한 인간 존재의 본질이라는 하나의 주제를 관통한다.

이번에 공개된 <단지 유령일 뿐>의 본 포스터를 통해 여행지에서 생길 인상적인 이야기들에 관한 관객들의 궁금증과 기대감은 더욱 높아질 것이다.

 

매력적인 다섯 개의 여행지를 담은 예고편 대공개

<단지 유령일 뿐>의 예고편에선 주인공들이 낯선 여행지에서 겪게 되는 감정의 파노라마가 펼쳐진다. 영상과 함께 흘러나오는 차분하면서 매혹적인 배경음악이 그들이 곧 마주치게 될 새로운 만남, 경험, 감정에 대한 긴장감을 불러일으킨다.

영화 속 등장인물이 여행지에서 겪는 색다른 이야기들을 ‘낯선 이들의 방문/아이슬란드’, ‘젠프텐버그행 기차/독일’, ‘서른살의 홀로서기/베니스’, ‘여행 기념 사진/미국 서부’, ‘마음 속의 허리케인/자메이카’이라는 여행지와 함께 다섯 개의 감성테마로 구성하여 그들의 사연에 관한 관객들의 궁금증을 유발할 것이다.

또한 ‘같은 시간, 다른 공간, 예기치 못한 감정의 소용돌이’라는 예고편 카피는 영화 속 인물들의 서로 다른 곳에서 교차적으로 전개되는 영화의 독특한 플롯을 드러내며 곧 그들에게 불어 닥칠 감정의 변화에 대한 호기심을 자아낸다.

아름다운 자연풍광을 고스란히 담아낸 예고편을 통해 관객들에게 영화 속 등장하는 세계 명소에 관한 기대를 품게 만든다.

 

이번 포스터와 예고편 공개로 영화에 대한 기대감은 물론, 영화 속 휴양지에 관한 관심이 높아져 여행을 떠나고픈 충동까지 불러일으키고 있다. 이제껏 경험하지 못한 낯선 즐거움으로 관객들을 초대할 영화 <단지 유령일 뿐> 3 19일에 전격 개봉한다.




예고편
 


Posted by 다아크